내용없음9
내용없음10

작성자 종산
작성일 2018년 11월 5일
첨부#1 20181104_131829.jpg (884KB) (Down:0)
첨부#2 20181104_103043.jpg (891KB) (Down:0)
ㆍ조회: 39  
11월초의 망우헌 !






  여느때처럼 대학 동창 <거석>선생과 하룻밤을 망우헌에서 보내고 올라왔습니다.
고춧대를 모두 뽑고 고춧대에 달려있는 끝물 고추들을 모두 따서 일요일 오후에 합류한 <청죽>선생과 세집이서 골고루 나눠 가졌으며 알토란도 수확했습니다.  일요일 아침에는 거석선생과 둘이서 감초롱을 이용해 망우헌 주변 감나무의 감을 따고 초입 주차장 대봉 감나무 주변에 우거진 잡목들을 톱으로 말끔해 베어 정리했습니다.

  연당옆 목련나무가 노랗게 물들어가는 망우헌의 11월은 지금이 만추입니다.
몇일전 서리가 내렸는지 하늘을 향해 푸르름을 자랑하던 연두색 파초잎이 고개를 숙이고 있지만 목련. 백합나무. 단풍나무. 두릅나무 등이 붉고 노랗게 물들어가는 가장 아름다운 시기가 이맘때가 아닐까 생각합니다.

  아침에 남측 거실창으로 비치는 아침햇살이 유난히 따뜻하게 느껴지는 11월초 입니다.
이달 중순 텃밭의 배추를 뽑아 김장을 하고 12월초 다혜원의 산수유만 털면 올 한해 농사는 마무리 입니다.

  올 한해는 멧돼지와 고라니 피해를 유난히 많이 본 처지라 내년 밭농사를 어떻게 해야할까 ?
주말에 망우헌에 묶으면서도 목격했지만 일주일에 한두번씩 거실창 유리에 비친 나무 그림자를 보고 돌진해 부딫혀 죽어나가는 새들은 어떻게 해야 할까 ? 망우헌 주변을 터전으로 정을 못붙이고 살고 있는 들고양이 한마리를 어떻하면 집안으로 끌어 들일까 ?

  모든게 마음되로 되진 않겠지만 내년 한해는 어떻게 하면 이들 야생동물들과 같이 공생할 수 있을까 ?  고민하는 한해가 될것 같습니다.





 






 
     
번호 본문내용 조회 작성일  작성자
989
8월의 망우헌 !
샌드위치데이 연휴 4일을 아내와 같이 망우헌에서 보내고 왔습니다. 이른 아침 새빨간 목일홍 꽃비가 내린 앞마당 잔디밭을 가로질러 샘가에서 찬물을 끼얹은 후 텃밭에 나갑니다. ㆍ호박 수확하기 ㆍ풋고추와 고춧잎따기 ㆍ김장배추 심기위해 밭갈기 ㆍ파초잎 솎아주기 ㆍ망우헌 주차장 예초기로 풀..
18 2019-08-19 종산
988
다혜원 연통 옮기기 !
입추(8일)가 지났는데도 연일 30도를 오르내리는 폭염이 기세가 꺽일줄 모르는것 같습니다. 날씨는 덥지만 망우헌 초입의 파초는 하루가 다르게 키가 쑥쑥자라 5미터 가까이 솟아 있어 처다보는 제눈을 싱그럽게 합니다. 작년과 올해 성장속도가 다르니 앞으로 얼마나 더 자랄지 궁금하기만 하네요. 쉬는..
14 2019-08-13 종산
987
아버님 기일
음력 6월 20일은 아버님 기일입니다. 2008 년도 제가 싱가폴에서 근무할때 돌아가셨으니 벌써 11년이 지났네요. 올해 처음으로 조카 며느리가 제사에 참석하였으니 10년이면 강산도 변한다는 옛말이 실감이 납니다. 마침 제삿날이 월요일이라 주말을 포함 3일을 망우헌에서 보내고 올라왔습니다만 삼일..
37 2019-07-23 종산
986
7월의 망우헌 !
이른 아침 흰목백일홍에 날아드는 호박벌의 웅웅 거리는 소리와 짹짹 거리는 새소리에 잠을 깨워봅니다. 붉은 백일홍은 이제 꽃망울이 보이는데 흰 목백일홍은 올해 유난히 꽃이 많고 벌이 많이 날아듭니다. 텃밭에 나가 옥수수도 꺽고 방울 토마토와 참외도 수확하고 올해 처음 시도해본 단호박 농사가 대풍입니..
45 2019-07-14 종산
985
별채 보일러실과 지하실방 벽체 도장작업
별채 보일러실 바닥을 재도장했습니다. 작년 이맘때 한번 도장작업을 했습니다만 청색계통을 칠해 놓으니 때가 잘타는 편이라 이번에는 회색 계통으로 바닥 도장을 새로 하게 되었습니다. 사진의 도장재로는 제가 근무하는 회사의 협력회사에서 협찬해준 제품으로 오래전에 제품을 받아놓고 도장 작업을 미루다..
58 2019-07-14 종산
984
단호박과 옥수수 수확
다혜원 텃밭에 심어놓은 단호박과 옥수수를 수확하였습니다. 단호박 농사를 계약재배해 본 경험이 있는 초등학교 동창 춘수의 조언에 따라 단호박을 모두 수확하였습니다. 단호박은 호박이 메달린 꼭지가 마치 얼룩말 처럼 하얗게 변할때 쯤 수확해야 한다는 것도 이번에 처음으로 알게 되었으며 첫 농사..
99 2019-07-14 종산
983
조상 산소 벌초 1 - 증조부모
쉬는 주말 청주사는 막내동생과 둘이서 조상어르신 산소 벌초작업을 했습니다. 일찌감치 종산마을에 터를 잡으신 조상 어르신들의 산소를 제대로 관리하지 못해 늘 마음 한켠이 찜찜하던차에 쉬는 주말을 이용해 저희 들이 제사를 모시는 삼대 어르신 산소들 벌초작업을 했습니다. 산소를 만든지가 워낙 ..
95 2019-07-07 종산
982
조상 산소 벌초 2 - 증조모 두분
두번째로 벌초를 한곳은 종산 마을 우측 못티 언덕에 자리잡고 계신 부림홍씨와 상산김씨 두분 증조 할머니 산소입니다. 인천채씨 증조 할머니와 종산어르신 사이에는 자식이 따님 한분만 계셔서 두번째 증조할머니로 맞은 분이 缶林洪氏 할머니로 乙丑년 1865년 4월 3일날 나셔서 丁丑년 1937년 8월 4일..
57 2019-07-07 종산
981
조상 산소 벌초 3 - 조부모와 부모
원두골이라는 종산에서 조금 떨어진 마을 좌측 언덕 문중산에 잠들어 계신 조부모 산소와 망우헌이 내려다 보이는 종산마을 고란산 언덕에 자리잡은 부모님 산소입니다. 세번째 증조 할머니인 商山金氏 할머니는 기용 . 춘용. 인용 삼형제의 아들을 두셨는데 그중 장남이 저희 조부 기용(태석) 어르신입니다...
30 2019-07-07 종산
980
6월 말일의 망우헌 !
앞마당의 잔디를 잔디깍기로 말끔히 깍은 후 담은 본체 사진입니다. 봉당앞 화단에는 꽃잔디와 채송화가 저를 반갑게 맞아주고 있습니다. 채송화는 한번 씨를 뿌려 놓으면 저절로 이렇게 몇년간 꽃을 보여주는것도 신기하고 저녁이면 꽃을 오무렸다가 낮시간 동안 활짝 꽃을 피우는 모습이 신기하기만 합니다. ..
39 2019-07-02 종산
979
목백일홍과 파초 !
이른아침 일어나면 마당 잔디밭에 흰 목백일홍이 꽃비를 잔디밭에 하얗게 내려놓습니다. 꽃비와 함꼐 테크에 걸터 앉아 목백일홍에 날아드는 수많은 꿀벌들의 웅웅거림을 듣는 줄거움도 또한 힐링이 됩니다. 일본에서는 목백일홍을 라고 한다는데 배롱나무 / 간지럼 나무라고도 불려 망우헌을 방문하는 지인들..
75 2019-07-02 종산
978
6월말의 망우헌 ! - 감자수확
앞마당 잔디밮엔 아침이면 흰목백일홍의 하얀꽃비가 내리는 6월의 마지막 날입니다. ㆍ봉당에는 보라.주황.선홍색 채송화꽃 ㆍ데크에는 빨강.주황 다육이꽃 ㆍ연당에는 보라색 붓꽃 ㆍ망우헌 초입에는 싱그러운 파초와 노란 삼잎국화꽃이 한창입니다. 망우헌 주변의 호두나무에는 어린아이..
46 2019-07-02 종산
977
6월의 망우헌 ! - 매실따기
텃밭의 강낭(옥수수)과 호박이 영글어가고 앞마당의 포도와 다혜원의 감자 역시 토실 토실 굵어가는 6월입니다. 이른 새벽 아내와 같이 고란산 매실밭에서 잘익은 매실 60kg 을 수확했습니다. 코끝에 스치는 노랗게 익은 매실향이 정말 좋습니다. 다혜원 텃밭에서 자라는 애동호박을 따서 호박전을 만..
72 2019-06-16 종산
976
5월말의 망우헌 ! - 작약과 파초
5월은 바쁘게 지낸듯합니다. 이번주 주말 딸아이 혼사가 있어서 그런지 집사람은 이런 저런 혼사준비로 바쁘게 지냈던것 같고 저 역시 오월에 모여있는 각종 모임이나 행사참석으로 망우헌 내려 가는 일이 여의치 않았습니다. 3 주째 집을 비운 망우헌이 궁금하기도 하고 무엇보다도 다혜원을 비롯한 텃밭 세곳..
88 2019-05-27 종산
975
5월의 망우헌 !
매실은 토실 토실하게 굵어가고 영산홍이 붉게 물들어가는 5월입니다. 초입의 파초는 연두색 새싹들을 쑥쑥 내밀고 있고 작약 역시 어린아이 주먹만한 꽃망울을 만들고 있습니다. ㆍ금년들어 마당의 첫 잔디 깍기 ㆍ고구마 심기 ㆍ고추골 잡초방지용 비늴덮기 ㆍ도라지 밭매기 ㆍ두릅순 따기 ㆍ오미..
101 2019-05-09 종산
974
초입의 파초 그리고 작약과 목단
망우헌에 있는 나무나 화초중 가장 애지중지 키우는 녀석들이 바로 파초와 작약 그리고 목단입니다. 이 녀석들은 망우헌 초입에서 가장 먼저 저를 반갑게 맞아주는 녀석들 이기도 합니다. 작년 겨울을 잘 이겨낸 파초는 이제 막 새싹들을 올리고 있고 작년 가을 멧돼지에게 폭격(?)을 맞은 작약은 다행스..
76 2019-05-09 종산
973
고추고랑 잡초방지 비늴 씌우기와 두릅따기
농사는 풀과의 전쟁이라고들 합니다. 대부분의 농부들은 관행적으로 제초제 같은 농약들을 즐겨 사용하지만 농약이 나오기전이나 지금 처럼 비늴을 씌우지 않고 농사를 지었던 먼 옛날에는 풀과의 싸움을 어떻게 해결했는지 선조들의 지혜가 궁금하기만 합니다. 저 역시 고라니 피해는 고라니망이라는 ..
218 2019-05-09 종산
972
고구마 심기와 도라지밭 풀 뽑기
매년 제법 많은 량의 고구마를 심어 왔습니다만 작년에만 멧돼지와 고라니에게 피해를 봐 고구마 맛을 못 보았습니다. 그래서 올해는 우리 식구들만 먹을 요량으로 아주 작은량의 고구마를 심었습니다. 점촌시장에서 꿀고구마 1단 ( 100 포기)을 만원에 사서 연당윗밭에 두고랑만 심었습니다. 연당윗밭은..
244 2019-05-09 종산
971
데크에 오일스테인 칠하기
망우헌 별채의 백미는 앞으로 길게 뻗는 데크입니다. 이곳에 서면 고란산이 눈앞에 펼쳐저 보이고 종산 마을 역시 한눈에 내려다 보입니다. 데크의 재질이 구조목 목재로 되어 있기 때문에 썩지 않도록 평소 관리하는 일이 매우 중요합니다. 그래서 일년에 한두번은 씨라데코 오일스테인을 칠해줍니다. ..
105 2019-05-09 종산
970
금년 첫 잔디 깍기
금년들어 첫 잔디깍기를 하였습니다. 잔디마당을 가꿔 본사람들은 잔디관리가 얼마나 힘이든지 아실겁니다. 잡초 관리가 번거롭다는 이유로 잔디만 살아남는 각종 농약들을 잔디 마당에 뿌리시는 분들도 계시지만 망우헌의 경우는 농약과는 거리가 먼곳이라 더더욱 관리가 힘이드는게 사실입니다. 시도 ..
35 2019-05-09 종산
969
4월의 망우헌 !
복자기 단풍과 황목련의 노오란 꽃이 만발한 망우헌의 4월 ! 혼자서 이틀동안 이런 저런 봄농사 일을 하며 봄을 만끽해봅니다. 고향에 사는 갈마 친구 는 서리 피해를 볼 수 있으니 아직 고추 심을 시기가 아니라며 만류를 하지만 이번주밖에 시간을 못내 조금 일찍 모종들을 심게 되었습니다. 농사는 때가..
56 2019-04-22 종산
9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