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없음9
내용없음10

번호 본문내용 조회 작성일  작성자
67
녹색 산문 모음집 - 생명에 대한 예의
요즘은 책 읽는 계절이라 그런지 근래들어 가장 많은 책들을 접해봅니다. 엇그제 이 책을 펼쳐들고 내용 하나하나가 가슴에 와닿아 단숨에 읽어버린 책입니다. 그저 숨가쁘게 하루 하루를 살아가면서 이런 책들을 접하면서 위안을 삼는다는것이 우습기도 하지만 행동에 옮기지는 못하지만 무엇이 바르고 그릇된것인지..
235 2003-11-02 이현수
66
한국의 딥스 - 영수 이야기
최근에는 이곳 란을 들리는 초등학생들도 꽤 되는것 같아 앞으로는 초등학생들이 읽을 만한 책소개도 배려해야 겠다는 생각을 해 봅니다. 제가 가진 어린이들 책이라고 해봐야 와 가 읽었던 책들이 전부이지만 아이들이 커가면서 모두다 친척들에게 나눠주고 하고 부탁 받은 책들이라 초등학생들에게도 아니면 가족..
660 2003-11-02 이현수
65
시적인간과 생태적 인간/ 김종철비평집/ 삼인
이 책속에 시인 이선관님의 시가 있습니다. 현수님(어르신?)의 생각을 읽다 보니 저두 생각나는 것이 있어 이렇게 올려봅니다. 저두 종산에 들린후 첨으로 글을 남기네요. 종산 어르신을 비롯하여 종산 가족분들 추운겨울 몸 건강하십시요 (__). 예전에 써놓은 글인데, 지금보니 참 쑥스럽네요. ^^ 용기를 내어 올려..
2 329 2003-10-28 澤旼이
64
녹색 운동의 길잡이
이 지구의 인간을 포함한 뭇 생명체의 삶을 무지막지하게 파괴하고 있는 오늘날의 환경.생태 위기 상황은 그야말로 전면적이고도 근본적인 인식과 실천의 전환을 요구하고 있다. 모두들 돈과 출세와 권력과 성공만을 위하여 무한질주를 계속하고 경쟁과 효율과 속도와 기술의 논리를 우상숭배하며 탐욕과 오만과 무지와..
319 2003-10-27 이현수
63
ET 할아버지와 두밀리 자연학교
저희 홈 페이지에 요즘 님의 제자 아이들이 많이 오시는것 같아 초등학교생들이 한번 읽어 봤으면 하는 책하나 소개합니다. 저희집 막내 후달려양이 초등학교때 사달라고 하여 가족 모두 가슴찡하게 읽었던 기억이 있는 책중의 하나입니다. 나는 자연학교를 만들기위해 가평에 계신 박평용 선생을 찾아갖..
1 324 2003-10-26 이현수
62
미니북 만들기
좋은책 읽기 코너같은 책 이야기와 나의 글모음 홈을 하나 꾸미고 싶다는 생각만 했는데 님이 먼저 가꾸고 있는 코너를 보고 분발해야 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아이들의 성장 길목에서 한 부분을 담당하고 있으면서 무언가 아이들에게 인성적인 감성을 가르치기 위해, 넓은 세계관의 확장을 위해 또한 여러 삶의 ..
1 418 2003-10-23 하늘아래
61
젊은 날의 초상 - 이문열
그냥 요즘 읽는 책인데 좋더라구요.. 젊은 남자분께 추천드리고 싶은 책입니다..... 그러고 보니 이곳에 놀러오면서 글은 처음 남기는군요. 이현수: 반갑습니다. 희주님 ! 저 역시 예전에 이책을 읽고 서재 어디엔가 꼽아놓은 기억이 있어 오늘 찾아보니 색이 좀 바랬지만 있긴있네요. 1984년도 판이니..
3 331 2003-10-20 오희주
60
The one page proposal
최고의 기획서 작성을 위한 최상의 매뉴얼 어려운 기획서는 이제 그만, One Page로 승부해야 한다. 무늬만 기획서, 분량만 백과사전인 기획서는 필요없다. 정확한 정보로 확실한 목적을 반영하여 간결하고 명확하게 표현한 기획서가 이 시대가 요구하는 기획서이다. 진정한 프로는 수십 장 분량을 압축하면서도 ..
301 2003-10-13 이현수
59
개구리가 바다를 알려면
달팽이는 결국 며 옹기 같은 집으로 들어간다. 이것은 장자(莊子)의 말이다. 결국 능력의 한계로 달팽이는 옹기집 속에 웅크릴 수 밖에 없으며 , 개구리와 메뚜기는 바다와 눈보라를 이해 할 수 없다는 절망만 남는다. 아니 , 모르기에 절망 할 것도 없음이며 오히려 우물의 크기와 여름 한낮의 긴 ..
276 2003-10-13 이현수
58
몽실언니
얼마전 감동 깊게 읽은 책하나 소개 합니다. 권정생 선생님이 지은 [ 몽실언니 ] 입니다. 이 책은 작가 권정생 선생님이 가난과 전쟁으로 얼룩진 세상을 꿋꿋하게 살아내며 모든 아픔을 감싸안은 주인공 몽실이의 삶을 감동적으로 그려낸 작품입니다. 한쪽 다리를 다쳐 절름발이가 된 몽실이의 눈을 통해 우리가 어떻..
1 325 2003-10-09 이현수
57
분노의 대지 - 앙드레 뽀숑
오염된 먹거리는 불가피한 것이 아니다. 분노에서 희망으로.... 과일을 고를때나 식탁에 앉아서 누구나 한번쯤 농약이나 화학비료 .항생제등 인간을 위협하는 물질들에 대한 불안을 느껴 보았을 것이다. 특히 아이를 키우다 보면 이런 불안은 더욱 커진다. 우리는 개발과 경제 성장이라는 명목아래 환경의..
249 2003-10-06 이현수
56
영원한 대자유인 - 법기 강정진
스승과 제자! 정확히 말해서 법기 강정진 거사와 서울대 수행 불교회 8명의 학생. 인간이 마주하는 근원적인 질문을 두고 8 명이 도반으로 만나는 과정과 그 젊은이들이 한 권의 책을 통해 스승을 찾게되는 과정은 우연이라고 하기에는 너무도 기이하고 운명이라고 하기에는 너무도 극적이다. 삶과 사회에 대해 ..
1 398 2003-10-01 이현수
55
감성사전 - 이외수
스잔해지는 가을초입 입니다. 구월의 마지막 날 추천하는 책은 우리 문학계에서 기인으로 널리 알려진 이외수의 해학적이고 풍자적인 언어들을 모은 感性辭典 입니다. 편하게 책을 읽고 싶을때 이 감성사전을 펴 이외수를 한번 만나 보십시요. 1994년 초판이 나온 감성사전은 우리가 일상생활에서 만나는 모든 사..
1 290 2003-09-30 이현수
54
한국의 정체성 - 탁석산
이번엔 가볍게 읽을 수 있는 철학책 하나 소개합니다. 혹시 아이들에게 라고 질문을 받는 다면 이 책을 한번 읽어 보라고 내밀고 싶어서 서너번 읽어둔 책중의 하나입니다. 한국적인 것이 무었인가? 과연 한국적인 것이 존재 하는가? 있다면 어떻게 판단할 수 있을까? 이런 질문에 답하는것이 이 책의 ..
290 2003-09-27 이현수
53
느리게 산다는 것의 의미 - 피에르 쌍소
요즘들어 가장 안타까운것은 책 읽을 수 있는 시간의 절대 부족입니다. 한가히 시간 내기가 그리도 어렵내요. 주말에는 무슨놈의 행사가 그리 많은지 요즘 들어 맘 편히 책 펴보기는 일찌감치 포기했구요. 다행히 저녁에 퇴근후에는 날씨도 제법 쌀쌀해 제 방에서 따뜻하게 진공관 앰프에 불피워 놓고 좋아하는 음악..
5 487 2003-09-25 이현수
52
뜬 세상의 아름다움 - 정약용
의 시문집에는 이 위대한 사람의 인간적 내면을 보여주는 시와 문장들도 함께 들어 있어서, 이 글들을 읽다보면 이 위대한 사람이 살갑게 느껴진다. 아내를 그리워한 한 사람의 지아비. 자식들의 앞날을 걱정하느라 잠 못 이루는 한 사람의 평범한 아비를 만나게 되고. 그가 한 사람의 평범한 인간으로서 삶을 산 방식..
1 348 2003-09-19 이현수
51
공지영의 수도원 기행
한 달 동안 유럽의 수도원을 떠돌면서 많은 사람들을 만나 참으로 귀한 도움을 받았다. 그림엽서처럼 아름다운 길을 지나다니면서 그러나 내가 얻은 것은 풍경에의 기억은 아니었다. 그것은 다양한 형태의 삶들이 존재하고 있으며 그들이 제각기 제 궤도를 최선을 다해 돌고 있을 때 세상은 혹여 살 만한 곳일 수도 있..
1 346 2003-09-15 이현수
50
인연(因緣) - 피천득
"그리워하는 데도 한번 만나고는 못 만나게 되기도 하고, 일생을 못 잊으면서도 아니 만나고 살기도 한다. 아사코와 나는 세 번 만났다. 세번째는 아니 만났어야 좋았을 것이다. 오는 주말에는 춘천에 갔다 오려 한다. 소양강 가을 경치가 아름다울 것이다. " 수필 '인연' 의 끝자락인 이 대목을 기억 속에 고이..
273 2003-09-09 이현수
49
읽어야 할 책들은 쌓여만 가는데.....
하는일 없이 왜 이렇게 하루 하루가 빨리 지나가는지요? 주인을 기다리고 있는 내서재의 빈의자가 썰렁해 보이는건 왜 일까요? 책상위에 쌓여있는 책들만 쳐다보면 왠지 숙제 밀려있는 기분이라 영 마음이 편치 않습니다. 아무리 바빠도 일주일에 책 한두권은 읽었었는데....... 나를 기다리는 책들이 쌓여만 갑니..
383 2003-09-04 이현수
48
상실의 시대
< 젊은 날 슬프고 감미롭고 황홀한 사랑의 이야기> 하루키를 세상에 알린 대표작「노르웨이의 숲」. 우리 나라에서는「상실의 시대」라는 이름으로 더 많이 알려져 있습니다. 이 소설은 단순히 한 차례 스쳐가는 붐이 아니라 오랫동안 우리의 가슴 속에 독특한 향기를 남깁니다. 젊은 날엔 누구나 울창한 ..
1 360 2003-08-29 이현수
47
If the world were a village of 100 people
세계가 만일 100명의 마을이라면 52명은 여자이고 48명이 남자입니다. 30명은 아이들이고 70명이 어른들입니다. 어른들 가운데 7명은 노인입니다. 90명은 이성애자이고 10명이 동성애자입니다. 70명은 유색인종이고 30명이 백인입니다. 61명은 아시아 사람이고 13명이 아프리카 사람 13명은 남북..
270 2003-08-22 이현수
46
경제가 그런 거였나
알기 쉽게 풀어 쓴 경제 이야기 책입니다. 나라 경제가 어렵다고들 하는데. 경기 활성화를 하는 거야 마는 거야 ! 텔레비젼이나 신문에 나오는 경제 이야기는 왜 이렇게 어려워 ? 금리 안정을 위해 국공채 발행을 어쩐다구 ? 대체 우리나라 신문에 이야기가 왜 자꾸 등장하지 ? 무슨 상관 있다구 ? 주식 ..
265 2003-08-21 이현수
45
강력 추천---독서의 계절에....
올 가을..소나가 강력 추천하는....책이라기보다는....사람입니다.. B.S. 라즈니쉬... 이분의 강화록이랄까....강의록은 80~90년대에 아주 많이 출간 된걸로 알고 있읍니다..그 시대에..정신적인 지도자...로..인정받았다는...기록도 있구요 여기 소개 드릴...저서는... --나를 찾아가는 깨달음의 이야기..
2 518 2003-08-16 소나다43
44
오래된 집
고등학교에서 국어를 가르치고 있는 교사이자 시인인 윤재철의 산문집입니다. 들사람 아닌 들사람 생활을 하면서 세계와 자신에 대한 성찰을 통해 얻은 삶의 깊이가 이 책을 읽고 있는 부끄러운 내 스스로의 삶을 다시 한번 되돌아 보게합니다. 서문 중 일부를 옮겨 봅니다. 얼마 전부터 나는 내 스스로에..
2 353 2003-08-15 이현수
43
체 게바라 평전 과 녹색평론
책 두권 달랑들고 컹컹슬아와 忘憂軒으로 휴가를 떠납니다. 아 그러고 보니 소나다 아지매네 새식구가 될 백구 한마리도 같이 내려갑니다. 가족 모두 못가는게 아쉽기는 하지만 몇일 쉬었다가 올라 올려고 합니다. 어디 쉴 여유는 있는지 모르겠습니다. 아침 저녁 선선할때는 洗心田의 풀을베고 낮에 는 망우헌 툇..
322 2003-08-05 이현수
42
홀로 벼슬하며 그대를 생각하노라
결혼 후 남자가 여자의 친정에서 살았던 시대 여자가 남자의 소유물이 아니었던 시대의 일상생활사 16세기의 조선은 우리가 흔히 알고 있는 조선과는 사뭇 다른 면모를 갖추고 있었다. 이 시기 사람들은 가족관계에서 아들과 딸을 가리지 않았고 친족 관계에서는 본손과 외손을 구별하지 않았다. 혼속과 결혼생활..
271 2003-08-01 이현수
41
새만금 리포트
바다를 줄여 땅을 넓히고 . 갯벌을 없애 농지를 만들고 . 해수(海水)를 밀어내고 담수(淡水)를 저장하는 일은 라는 주장과 이라는 주장이 맞서 싸운다. 단군 이래 최대의 간척사업이라는 찬사와 단군 이래 최대의 갯벌 파괴행위라는 비난이 새만금에서 격렬히 부딪힌다. 개발과 보존이라는 양보 할 수 없는 가..
241 2003-07-27 이현수
40
노블레스 오블리주
노블레스 오블리주( Noblesse Oblige) ! ( 정치인 . 지식인. 대학생에게 고함) 윗물이 맑아야 아랫물이 맑은법. 그러나 안타깝게도 바로 이 윗물이 우리 사회를 전형적인 부패사회로 만드는 장본인들이다. 이들은 한국 사회의 신 귀족층을 형성하고 있지만 귀족적 특권만 누리려하고 귀족 본연의 사회적 의무는 외..
2 334 2003-07-23 이현수
39
대화 (Shall we talk about Architecture?)
나 말고 건축의 다른 분야를 하는 사람들은 어떤 생각을 갖고 있을까? 건축가란 도데체 무슨일을 하는 사람을 말하는가? 설계를 하는사람은 建築을 한다하고 시공을 하는 사람들을 建設을 한다고 한다는데 맞는 말인가? 현장일 하다보면 설계하는 친구는 답답할때가 참 많아 ? 요즘 젊은 건축과 학생들은..
253 2003-07-20 이현수
38
누가 내 치즈를 옮겼을까?
스펜서 존슨 ( spencer johnson) 박사가 지은 책입니다. 스펜서 존슨 박사하면 저에게는 떠오르는 씁쓸한 추억이 하나 있습니다. 20 여년전 전방부대에서 소대장 생활을 할 때 입니다. 제대 말년에 철책선 소대장을 하게 되었습니다. 보통 포병이나 통신.공병등 다른 병과에서는 제대를 한 두달 앞두고는 취직..
2 339 2003-07-17 이현수
37
이 시대를 사는 따뜻한 부모들의 이야기
아래 주연님 가족께서 좋은책 소개를 해주셔서 저도 가족이 읽을만한 책한권 소개합니다. - 이 책을 읽은 독자- 이 책은 현재 부모.자녀간의 대화기법 강사와 자녀교육관 정립강사로 일하고있는 작자가 91년도 2월부터 현재까지 부모와 자녀들의 이야기를 모아 펴낸 책입니다. . 자녀의 행동을 보..
273 2003-07-13 이현수
36
자녀에게 선물 하세요
안녕 하세요? 전 이 주연씨의 집 사람입니다 몇일전에 서점에 사고 싶은 책을 고르고 있는대 전 동하님이 쓴 "얀"이라는 책이 눈에 들어오더군요 책 표지에 "소설로 된 아버지의 편지"라는 말에 애들이 봤으면 좋겠다는 생각에 한권 사와서 그날 저녁에 제가 먼저 일어 봤지요 역시 선택을 잘 했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쇠..
2 331 2003-07-12 채 경자
35
건축,음악처럼 듣고 미술처럼 보다
" 저 건물은 멋 있는 겁니까?" 이 질문은 잘못된 것이다. 잘못되어 있지 않으면 위험하다. 피카소의 그림은 아름다운가 ? 에는 아름다운 소녀가 들어 있지 않다. 거기에는 거친 호흡과 짓누르는 고통이 들어있다. 인간에 대한 혐오와 분노가 곳곳에 들어서 있다. 베토벤의 음악은 아름다운가? 에는 흥겨..
383 2003-07-07 이현수
34
일상의 발견
철학자 김용석의 유쾌한 세상 관찰 멀리할 수 없는 일상을 멀리하며 산다는 것만큼 자기모순적인 것도 없을 것이다. 하지만 나는 요즘 많은 사람들의 삶에서 일상이 너무 멀리 있다는 것을 느낀다. 적지 않은 사람들에게 일상생활은 새콤달콤 "잘사는" 삶이 아니라. "남들에게 좀더 잘사는 것처럼 보이려고" 아등..
275 2003-07-03 이현수
33
생명이 있는것은 다 아름답다.
요즘은 왠지 하는것 없이 바쁘기만 해 제가 그토록 좋아하는 챍 읽기도 속도가 잘 안나갑니다. 얼마전 까지는 "보석상자"만드느라고 몇일 저녁 빼앗겨서 인지 지난주에는 한권 읽기도 벅찼습니다. 제가 책읽는 방법은 매주 한번씩 소개되는 신문들의 책소개를 빠짐 없이 읽어 뒀다가 이곳에서 소개되는 추천..
230 2003-06-28 이현수
32
간디의 물레
에콜로지와 문화에 관한 에세이 이 세상에서 합법화될 수 있는 유일한 경쟁은 진리를 위한 경쟁이다. 물질적 권력의 확대를 위한 모든 경쟁은 인간과 자연과 세계의 황폐화를 가져오는 데 기여할 뿐이다. 이것은 인간 역사와 오늘날의 생태적 위기가 증명하고 있다. 무엇보다도 지금 인간생존의 지속가능성 자..
223 2003-06-25 이현수
31
먼나라 이웃나라
김과장 그렇게 일렀건만 아직도 안사줬어 ? 주말에 가족들 데리고 나가 맛있는 외식한끼 하는것도 좋지만 시원한 서점에 데리고가 책구경하고 나올때 이책만은 꼭 사주라고 직원들에게 신신 당부한 책입니다. 이 책의 저자인 이원복 교수는 건축학과를 나와 만화가와 디자이너라는 좀 특이한 경력을 가지고 계..
233 2003-06-21 이현수
30
쉬고 싶지만 쉬지 못하는 사람들을 위하여--
소개 하고픈 책의 부제가.....위의 제목..입니다.. 休 제가 소개하고픈..책의 제목이....고요 휴식---세상의 속도에 지배 당하지 않고 초월 하게 해주는 지혜의 시간...이....반드시 필요하다고..강조 하면서..우리들의 가치관이 바뀌어야 하고..또..진정한..休의 의미도.....깨달아야만 하는...이유---더불어..반드..
4 325 2003-06-18 소나다
29
나의 문화유산 답사기
유홍준 교수의 이 책을 모르는 사람도 있을까요? 그 유명한 " 인간은 아는 만큼 보일 뿐이다." " 사랑하면 알게 되고 알면 보이나니 그때 보이는 건 전과 같지 않다" " 종소리는 때리는 자의 힘만큼 울려 퍼진다" 라는 말을 유행시킨 책 입니다. 우리 ..
2 247 2003-06-16 이현수
28
성난 카우보이
채식주의자가 된 어느 축산업자의 고백 채식을 시작한 이후. 늘 배불리 먹었음에도 내 몸무게는 60kg정도가 저절로 줄었으며 300 이 넘던 콜레스테롤 수치는 140 이 되었고 위험스러울 만큼 높던 혈압도 정상으로 내려왔다. 채식을 시작하려는 당신에게 어리석다고 할 사람이 있을지도 모른다. 신경쓰지 말아라..
208 2003-06-11 이현수
27
슈거 블루스
설탕을 먹고 인생이 우울해진다면 그 누가 설탕을 먹겠는가? 대부분의 사람들은 설탕의 달콤한 유혹 앞에 포로가 됩니다. 설탕은 달콤한 황홀감을 맛보게 해주고 기분 전환과 에너지를 만들어 내는 원천으로 알고 있지만 현대인은 때때로 심한 감정의 기복을 경험하고 .신경질과 짜증이 늘며 두통과 피로에 시달리고 ..
219 2003-06-07 이현수
26
석유시대 언제까지 갈 것인가?
석유시대는 필연적으로 종말을 맞게 되어있다. 그러나 대다수의 사람들은 이 사실을 믿지 않으려 한다. 석유 자동차를 타고 .석유 난방을 하고. 석유 전기를 쓰는 이 생활을 포기하고 싶지 않은 것 이다. 이러한 생활이 앞으로 10년이나 20년간은 그럭저럭 지속될수 있을것이다. 그 후를 염려하지 않는다면 이 기간 ..
207 2003-05-31 이현수
25
경제성장이 안되면 우리는 풍요롭지 못할것인가?
최근에 읽은 책하나 소개합니다. 머리말에 이책은 다음과 같은 사람을위해 씌여졌다고 합니다. . 과로에 지쳐있는.혹은 노동현장의 부자유에 불만을 느끼고 있는 샐러리맨.노동자. . 자신의 밭이 공장화되는 것에 혐오감을 갖고 있는 농민. . 취직 이라는 요소가 자신의 교육의 자유에 장애물이 되어있다고 ..
225 2003-05-26 이현수
24
이 한장의 명반
이 책 머리말에 이런 글이 있습니다. 작업상 일주일의 사흘은 시골에 내려가 산다. 오디오가 있을리 없다. 강의실에서 강의실로 낮 동안은 눈코 뜰 사이 없이 바쁘다. 연구실 창밖에 다가드는 산 그림자를 희부옃게 저녁 안개가 가릴 무렵이 되어야 비로소 내 시간을 갖는다. 문득 책상위에 놓인 트랜지..
2 322 2003-05-23 이현수
23
그리스 로마 신화
저는 사람 이름이나 도시 이름을 잘 외우지 못하는 축에 속합니다. 그래서 세계사나 국사 시간만 되면 졸기 일쑤였습니다. 회사 생활을 하면서도 자주 만나는 사람들의 이름이 잘 안떠올라 애 먹을때가 많습니다. 제우스.헤라.헤파이토스.아폴론.아르테미스.아프로디테.에로스.아테나.헤르메스.데메테르.디오니소스..
233 2003-05-20 이현수
22
손수 우리 집 짓는 이야기
이 책의 저자인 정호경 신부는 책에서 "집"을 이렇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첫째. 집은 어머니의 자궁 이라고 생각 합니다. 늘 포근하고 편안하며 살수록 정이 가는 축복 받는자리. "계집"이란 말이 "제집(자신의 집)"이란 말에서 나왔다 하고 아내를 "집사람"이라 부르는 것도 어머니 자궁을 "아기 집"이라고 하는..
362 2003-05-15 이현수
21
나는 이런책을 읽어왔다
이 책은 일본의 "고양이 빌딩"으로 유명한 저널리스트 다치바나 다카시의 "나는 이런 책을 읽어 왔다"와 "내가 읽은 재미있는 책. 재미없는 책 그리고 나의 대량 독서술.경이의 속독술" 두권을 번역한 책 입니다. 책 읽기를 좋아하는 사람들 이라면 이 책을 한번 읽어 보면서 자신의 독서 방향이나 자신의 독서 내..
320 2003-05-14 이현수
20
소리의 황홀
오디오에 심취해 있는 사람들을 일컬어 오디오 매니아라고 부른다. 오디오에 미친 사람들이란 의미다. 좋은 음을 듣기 위해 온갖 짓을 마다하지 않는 사람들. 그들은 보통 사람들이 관심을 두지 않는 오디오에 빠져 집념과 열정을 불태운다. 조금 거창하게 말하면 득음의 경지를 추구하는 사람이라 하겠다. 요..
3 288 2003-05-11 이현수
19
한옥의 고향
고향은 보수적이어서 거기에 늘 그렇게 있는 것이지만 시류에 따라 고향도 눈에 뜨이지 않게 변하고 있어서 늙지 않고 싱싱함이 지속된다. 고향은 그래서 우리에게 향수를 불러 일으키기도 하지만 진취적인 기상을 불어넣기도 한다. 기가 쇄해진 사람이 고향에서 기를 보충할 수 있는것은 바로 그런 깊이가 고향에 ..
278 2003-05-09 이현수
18
짜장면
짜장면 하면 누구나 기억 하나쯤 간직하고 있을겁니다. 70년대초 중학교 시절입니다. 신설동에서 중량교까지 버스를 타고 학교를 통학 했습니다. 학교앞에는 학생들을 상대로한 짜장면집이 하나 있었습니다. 그때당시 정확히 기억은 나지 않으나 일반 중국집 짜장면이 60원 정도 했었고 버스 통학권 1매가 30원 정도..
258 2003-05-06 이현수
17
플러그를 뽑은 사람들
전원 플러그를 뽑고 그 대신 자연과 자신의 생명으로부터 에너지를 얻는 삶의 방식을 택한 사람들 이야기 입니다. 적게 소유하고도 풍요롭게 사는 이들의 조용하고 사려 깊은 메세지를 담은 책입니다. 녹색평론 김종철 교수님은 이 책 서평에서 이렇게 말씀하고 계십니다. 단순히 "좋은 책"이라고만 ..
2 266 2003-04-30 이현수
16
감옥으로부터의 사색
그 작은 엽서는 바쁘고 경황없이 살아온 우리들의 정수리를 찌르는 뼈아픈 일침이면서 우리들의 삶을 돌이켜 보게하는 자기 성찰의 맑은 거울 이었다. 그것은 작은 엽서 이기에 앞서 한 인간의 반듯한 초상 이었으며 동시에 한 시대의 초상 이었다. 어쩌면 우리는 이 한권의 책에서 우리가 추구해야 할 삶의 모습을 ..
239 2003-04-27 이현수
15
5백년 내력의 명문가 이야기
한국에서 명문가라고 할때 그 자격 기준은 무었인가? 가장 보편적인 조건은 그집 선조 또는 집안 사람들이 "어떻게 살았느냐?(How to live?)" 로 귀결 된다고 합니다. 秋燈掩卷懷千古 하니 難作人間識字人 이라! "가을 등불 아래에서 책을 덮고 지나간 천년 세월을 회상하니 인간으로 태어나 식자층 노릇 하기가 ..
304 2003-04-25 이현수
14
눈뜬 장님밥상
생명을 상품화하고 동료를 경쟁 대상으로 삼으며 자연과 분리된채 사는 것은 제대로 사는것이 아니다. 잠깐만 이라도 미친듯이 내닫던 달리기를 멈추고 자신과 주위를 돌아보자. 우리와 세상이 어떻게 병들었는지. 쓰고 버리는 소비적인 삶이 세상을 얼마나 황폐화 시키는지. 생명의 근원 자리인 자연 생태계를 파..
1 291 2003-04-22 이현수
13
흥남부두의 금순이는 어디로 갔을까
평소 저는 집에서 TV를 거의 보지 않습니다. 멍하니 TV 쳐다보며 빼앗기는 시간도 아깝거니와 볼만한 프로가 없는것도 이유중의 하나입니다만 가족과의 대화할 시간이 그만큼 줄어듬 때문입니다.. TV 얘기는 나중에 글 올리겟습니다. 하지만 꼭 보는 몇몇 프로가 있습니다. 그중 하나가 KBS 에서 방영하는..
271 2003-04-19 이현수
12
제가 한권 추천해도 될런지!!
-달라이 라마, 하워드 커틀러 이 책은 달라이 라마와 미국 정신과 의사인 하워드 커틀러의 대화를 정리한 책입니다. 물론 정리를 한 사람은 하워드 커틀러 의사이고요, 대화를 핵심은 달라이 라마의 말입니다. 우리는 누구나 행복하기를 원합니다. 이 책에서 달라이 라마는 행복에 이르는 길로 마음의 수행을 강조..
1 463 2003-04-19 필립
11
인듀어런스(살아 있는한 우리는 절망하지 않는다)
ENDURANCE 알프레드 랜싱 지음 유 혜경 옮김 뜨인돌 출판 - 도전 하나더 - " 1914년 어니스트 섀클턴은 27명의 대원들을 데리고 최초로 남극 대륙 횡단 여행을 떠난다. 배가 난파 된뒤 무려 2년동안 남극의 얼음에 갖힌 채 생존의 위협을 받던 그는, 인간의 상상을 초월한 탈출을 시도..
286 2003-04-16 이현부
10
월든
왜 우리는 성공하려고 그처럼 필사적으로 서두르면서, 그처럼 무모하게 일을 추진하는 것일까? 어떤 사람이 자기의 또래들과 보조를 맞추지 않는다면, 그것은 아마 그가 그들과는 다른 고수의 북소리를 듣고 있기 때문일 것이다. 그 사람으로 하여금 자신이 듣는 음악에 맞추어 걸어가도록 내버려두라. 그 북소리의 음..
283 2003-04-14 이현수
9
잡초는 없다
오늘날 우리는 먹을수 있는 음식도 버리고 멀쩡한 옷가지며 가구, 심지어 더 일할수 있는 사람까지 마구 버리는데 익숙해 있습니다. 정말 버려야 할것은 버리지 못하면서 ...... 이 책은 충북대학교 철학과 교수이시던 윤구병 교수가 대학교수직을 버리고 전라북도 부안군 변산면 운산리에서 농사를 짓는 농사꾼이 된 이..
299 2003-04-13 이현수
8
조화로운삶
헬렌과 스코트 니어링이 버몬트 숲 속에서 산 스무해의 기록입니다. 물질문명에 저항하고 자연주의 사상을 가진 두 사람이 시골로 내려가 손수 돌집을 짓고 농사를 지으며 산 이야기입니다. 스코트와 헬렌은 시골로 내려가 살기 시작하면서 자기들 생활의 기준으로 삼은 몇가지 원칙이 있답니다. . ..
413 2003-04-09 이현수
7
콘티키
소르헤이에르달 지음 황 의방 옮김 한길사 헤이에르달은 잉카의 태양신 콘티키가 동태평양 제도의 주민들이 그들의 시조로 받드는 태양의 아들 티키와 동일 인물이라고 확신한다. 그러나 자신의 이론을 믿는 사람은 한사람도 없었다. 헤이에르달은 자신의 이론을 뒷받침 하기위해 옛 페루인들이 타고 건넛던 뗏..
362 2003-04-09 이현부
6
*** 앞으로 소개할 좋은책들 입니다.***
부끄러운 저의 서재겸 음악 감상실 입니다. 책을 읽으면서 항상 느끼는 것이지만 혼자읽기 아까운 책들이 많습니다. 그렇다고 특별한 장르를 가려서 읽는편도 아니고 그저 잡식성입니다. 내가 한권씩 사 모아온 그 잡식성 책들을 앞으로 소개할려고 합니다. 사무실에서 젊은 직원들에게 물어봅니다. 한달에..
2 545 2003-04-08 이현수
5
아홉살 인생
♡달려가 추천하는 책'~' 아홉살 인생 나는 이책을 느낌표[!] 책책책 책을 읽읍시다에서 선정하기 훨훨훨씬전에 읽었다. 처음에는 표지가 깔끔-_-;하길래 한번 샀는데 몇년전에 읽었지만 지금도 못 잊을정도로 정말 재미있고 가슴찡한 이야기 히다. 정말 아홉살이라고는 믿기지 않을 정도의 생각을 가지고 있는 한 소..
345 2003-04-03 후달려
4
잘먹고 잘 사는법
먹는것이 나를 만든다. 우리는 몇 십년 전만 해도 먹는것이 부족한 시절을 살아왔습니다. 흰 쌀밥에 고기 반찬을 먹고사는것이 목표 이기도 했으며 남들보다 잘먹고 잘살기 위해 밤낮을 가리지 않고 노력해 왔습니다. 그런데 이런 목표들에 다가서자 다른 문제들이 생겨나기 시작했습니다. 영양 과잉과 탐욕..
436 2003-04-03 이현수
3
내목은 매우 짧으니 조심해서 자르게
소크라테스,예수,잔 다르크, 중세의 마녀들,드레퓌스,페탱,로젠버그......... 역사의 희생자이자 영웅들의 면면이다. 사람들은 이 영웅들의 일생은 개략적으로 알고있지만 이들이 어떠한 과정을 겪으며 재판을 받았는지 잘 모른다. 그러나 이들의 위대성이 가장 잘 드러나는것은 바로 그 고난의 정점인 재..
483 2003-04-01 이현수
2
교실이데아
킁킁슬아가 필독을 권하는책입니다. 한 방송PD가 처음개교하는 문제아학교(합천 원경고등학교)엘 가방하나메고 찾아가 53명의아이들과 1년동안 직접 생활하며 격은 이야기를 담은 실화이다. 가출,방황,무분별한 발산을 일삼는 우리시대의 문제아들... 이들을 꾸짖어야할지,타일러야할지 고민한것은 얼마나 부질없고 어..
465 2003-03-31 이현수
1
녹색평론
사람에 따라서 책읽는 취향도 점점 바뀌는것 같습니다. 워낙 예전에는 책을 안읽은 편이라서 딱히 권할만한 책도 없었던것이 사실입니다. 대학생때 가끔 사서모았던 '뿌리깊은나무'나 '샘이깊은물'정도가 내취향 이랄까요. 그저 사람사는냄새가 나서 좋아 열심히 읽었던 기억이 있습니다. 최근 몇년전에 우연히 정..
531 2003-03-31 이현수
123

운영자:종산지기[sesimjun@gmail.com]             Since 2003.3.~